• 즐겨찾기 추가
  • 2022.01.21(금) 22:35
전라남도 김영록 지사, 내년 국고예산 확보 강행군 1건과 여수 남해화학 방문 및 공정혁신 시뮬레이션 협약

16~17일 민주당 원내대표.기재부 2차관 등 만나 당위성 피력

=뉴스센터
2021년 11월 17일(수) 18:04
공정혁신 시뮬레이션 협약
[NWS방송=뉴스센터]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16일 안도걸 기재부 제2차관에 이어, 17일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기재부 최상대 예산실장 및 예산실 심의관을 만나 내년 전남 국고현안 사업의 당위성을 설명하며, 예산 확보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 지사는 전남 핵심사업에 대한 정치권의 적극적 지원을 이끌기 위해 지난 5일 국회의장을 비롯해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예결위원장, 지역 국회의원과 잇따라 만났다. 이번에는 민주당 원내대표와 기재부를 설득하기 위한 강행군을 이어가고 있다.

국회는 이번 주부터 예결위원회 예결소위의 예산심의를 열어, 상임위에서 올라온 내년도 예산에 대한 증액 및 감액심사를 본격 진행 중이다.

김 지사는 지난 16일 안 차관에게 ▲도서민 교통기본권 확보를 위한 신안 비금∼암태 국도 2호선 도로 건설 ▲첨단과학 산업기술 개발에 폭넓게 활용할 초강력 레이저 연구시설 설립(증액) ▲자동화 항만 구축을 위한 광양항 3-2단계 자동화 ‘컨’부두 건설 ▲남도 음식을 체계적으로 보전.발전시키기 위한 국립남도음식진흥원 설립을 강력히 요청했다.

이와 함께 ▲국립해양수산박물관 건립 ▲국립심뇌혈관센터 설치(증액) ▲탄소포집활용(ccu)실증지원센터 구축 ▲김치 원료공급단지 지원(증액) ▲백신안전기술지원센터 기능 확대 ▲경전선(송정~순천) 철도 건설(증액) 등 필요성도 강조했다.

이에 대해 안 차관은 “전남에서 제기한 국고건의 예산 필요성에 충분히 공감한다”며 “전남 현안이 실행되도록 관심 갖고 지원 방안을 찾겠다”고 답변했다.

김 지사는 이어 17일 윤 원내대표에게 전국 시.도 중 유일하게 의과대학이 없는 전남에 ‘국립의과대학 설립’ 필요성을 호소했다. 또 ▲해상풍력 인허가 통합기구 설립을 위한 특별법 조기 제정 ▲우주발사체 산업클러스터 조성 ▲지방하천 국가지원 확대 ▲지방도 및 국가지원지방도 국비지원 확대 ▲인구감소지역지원 특별법 제정 건의 등 정책 6건과 현안 예산 5건의 협조를 요청했다.

윤 원내대표는 전남의 현안과 국고 건의사업에 대해 “전남정책 현안을 제도화하기 위해 힘을 보태고, 국고 건의사업에 대해서도 국가예산에 반영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이날 밤 김 지사는 기재부 설득에 힘을 보태기 위해 최상대 예산실장과 경제.사회.복지.행정예산심의관을 만난다. 이 자리에선 ▲호남고속철도 2단계 건설(증액) ▲청년농업인 경쟁력 제고사업(증액) ▲남해안 남중권 중소기업연수원 건립 ▲한국폴리텍대학 전력기술교육원 건립(증액) 등 20건의 현안 예산을 건의한다.

또한 ‘농식품 기후변화대응센터’의 예비타당성 조기 통과,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된 ‘전라선 고속철도의 예타면제 대상사업 선정’ 등 예타사업 5건의 중요성도 설명한다.

김 지사는 “2단계 재정분권 추진과 관련해 균특회계 추가 연장보전, 지역소멸대응기금 신설 등 지방의 여건과 의견을 반영해 준 윤호중 원내대표와 안도걸 기재부 2차관, 예산실장에게 감사드린다”며 “전남 삶의 질 향상과 미래 먹거리 확보를 위해 건의한 현안예산이 꼭 반영되도록 적극적인 협조 바란다”고 당부했다.
=뉴스센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NWS방송| 등록일 : 2017년 11월 14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2016, 대표.발행인 : 한승목 / 편집인 : 한승목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승목
발행소: (우)11924 경기도 딸기원중문길 14-1 | 대표전화: 1544-9741 | 팩스: 070-4090-0202 | E-mail : seungmok0202@daum.net
[ NWS방송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