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8.04(수) 15:59
KFA 소통의 시작, 현장 지도자들의 의견에 귀 기울이다
=김차영 기자
2021년 07월 22일(목) 11:07
[NWS방송=김차영 기자]KFA는 지난해 11월 대의원총회를 통해 유소년, 중등, 고등 산하연맹의 역할을 대신하는 소통기구를 신설키로 했다. 기존 산하연맹에서 진행하던 대회와 현장 의견 수렴 등을 직접 주관하기 위해 KFA는 초중고분과위원회를 발족했다.

축구 현장과 행정의 가교라 할 수 있는 초중고분과위원회는 3월부터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 초중고분과위원회는 각급별 발전 방안을 수렴하는 창구의 역할을 한다. 현장의 의견을 대변하는 분과위원들이 선수 경기력 향상, 지도자 경쟁력 강화, 저비용 대회 개최 등 다양한 발전 방안을 논의한 후 대회위원회를 통해 현장에 반영하는 시스템이다. 이를 통해 각급 선수 육성 및 관리 정책을 일관되게 추진하고, 대학 입시와 관련해 공정한 대회 관리 및 선수 선발 시스템을 갖추겠다는 것이 KFA의 계획이다.

각 분과위원회는 지도자뿐만 아니라 현장 전문가를 포함해 15명 이내로 구성하였으며, 분과위원의 임기는 1년 단위다. 더불어, KFA는 투명한 축구 행정을 위해 회의 내용을 JoinKFA 웹사이트를 통해 공유하고, 분과위원 외 각급별 현장 지도자들에게도 회의 내용을 문자메시지를 통해 실시간 공유한다. 제도 개선에 관심이 있는 지도자 및 관계자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이메일과 설문을 통한 실시간 소통 채널을 운영하고 있다.

초중고분과위원회의 본격적인 활동과 함께 KFA는 현장 전반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각급별 등록팀 지도자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4월 29일부터 5월 7일까지 U-15(중등) 253팀(213팀 응답, 응답률 83%)에 대한 전국대회 관련 설문조사가 진행됐고, 6월 7일부터 16일까지 U-18(고등) 186팀(115팀 응답, 응답률 84%)에 대한 전국대회 참가 만족도 및 선수 진로 인식 조사가 이뤄졌다. U-12(초등) 351팀(290팀 응답, 응답률 83%)에 대한 대회 운영 준비 및 축구 발전 개선을 위한 설문 조사는 6월 10일부터 14일까지 진행됐다.

총 618팀이 참여한 이번 설문조사를 통해 KFA는 현장 지도자들이 느끼는 실질적인 고충과 문제점, 축구 발전에 대한 인식을 확인할 수 있었다. 초중고분과위원회를 이끌고 있는 KFA 조긍연 대회위원장은 “그간 KFA의 문제로 인식돼온 현장 소통을 강화하고자 노력해 초중고분과위원회를 신설했고, 회의를 통해 토론된 내용과 선수 중심의 현장운영방안 개선을 위해 다양한 설문을 통해 현장 지도자와 직접 소통하는 계기를 마련했다”며 이번 설문조사의 의의를 설명했다.

조긍연 위원장은 이어 “특히 U-12 지도자의 의식은 그 나라 국가대표의 경기력과 비교가 되기 때문에, 우리 모든 축구인들은 앞으로 한국축구 미래를 위해서 지금 당장 눈에 보이는 일보다 10년 후에 결실을 맺을 수 있는 일에 더 많은 관심을 가져야한다. 그렇기 때문에 현장의 의견에 더욱 귀 기울여 현장의 변화와 지도자 의식 개선 등, 축구 행정과 일선 지도 현장이 쌍방향으로 함께 개선되며 발전해야 한다. 이를 토대로 시대 흐름에 발맞춰 현장과 공감하며 한국 U-18 아마추어 축구를 보다 개선하는 데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KFA는 이번 설문조사를 통해 전체 초중고 지도자를 대상으로 총 62개의 문항에 대한 설문을 진행해 회신을 받았다. 설문조사 결과를 통해 얻은 현장 지도자들의 의견은 수렴 과정을 거쳐 장단기 계획에 따라 정책 개선 및 추진에 반영될 예정이다.

이번 설문에 참여한 KFA 이사 겸 초등분과위원회 최광원 위원장은 “산하연맹 해산 이후 현장에서는 지도자들의 의견을 받아줄 창구가 필요했는데, 분과위원회를 통해 직간접적으로 의견을 제시하고, 협회도 설문조사를 통해 다양한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게 된 것이 행정 업무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 현장도 이를 계기로 협회의 행정을 신뢰하고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시해, 선수들이 더 나은 환경에서 리그 및 대회에 참가하는 시작점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실제로 이번 U-12(초등) 설문조사에서는 혹서기 선수 보호를 위한 ‘하계 대회 야간 경기 의무화’, 저학년 선수들의 출전 기회 부여를 위한 ‘저학년 대회 의무화’, 선수들의 고른 출전 기회 부여를 위해 ‘5학년과 6학년을 구분한 1일 1경기’, ‘하계 대회 분산 개최 참가 의향’ 등의 내용으로 설문이 진행됐다.

설문조사 결과 선수 수가 부족한 팀을 위해 5학년 선수들의 중복 출전 허용을 요청하는 의견이 많았다. 이에 따라 5학년은 오전 경기, 6학년은 야간 경기를 실시하되 선수가 부족한 팀은 동일한 날에 5학년과 6학년 경기에 중복 출전이 가능하도록 절충안을 만들었다. 설문조사에 이은 소통의 결과물이다. 더불어 지속적인 대회 분산 개최 제안에 대해 각 지자체의 대회 개최 의향을 접수하고, 과거 소수의 지역에서 대회가 개최되던 것에서 탈피해 참가팀의 자율적 선택과 교통, 지역 특성 등을 고려한 대회 참가 시스템이 마련됐다.

KFA 대회위원회와 초중고분과위원회는 현장 지도자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는 설문조사의 효과를 확인한 만큼 하반기에도 설문조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아울러 선수와 학부모를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도 추가로 실시해 지도자 외에도 축구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정책에 반영할 계획이다.
=김차영 기자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NWS방송| 등록일 : 2017년 11월 14일 | 등록번호 : 경기 아52016, 대표.발행인 : 한승목 / 편집인 : 한승목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승목
발행소: (우)11924 경기도 딸기원중문길 14-1 | 대표전화: 1544-9741 | 팩스: 070-4090-0202 | E-mail : seungmok0202@daum.net
[ NWS방송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